[중앙일보] 유병석 뉴스킨코리아 대표 인터뷰 (2012-10-28)

중앙일보는 다국적 유통업체 뉴스킨(Nu Skin)의 한국지사가 1998년 외환위기 이후로 존폐의 갈림길에 설 무렵에 부임하여 연 매출 3500억원 규모의 기업으로 일구어낸 유병석 뉴스킨코리아 대표와 인터뷰를 진행하여 10월 28일자로 <저녁 6시면 사무실 PC 저절로 꺼지는 회사 어디>라는 기사를 실었다. 몰몬교 신자인 유 대표는 본사에서도 “해결사”로 인정받아 2010년부터 일본과 한국을 아우르는 북아시아 지역 사장을 겸하고 있다.

뉴스킨은 미국 유타(Utah) 주 프로보(Provo) 시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세계적인 유통망을 갖추고 있다.

뉴스킨 북아시아 지역 사장을 역임하고 있는 유병석 사장

뉴스킨 북아시아 지역 사장을 역임하고 있는 유병석 사장

전체 기사 읽기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